Neko


여러분들은 '해커'하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악의적으로 시스템에 침입해 파일들을 손상시키고 가는 사람?

바이러스를 유포해 컴퓨터를 망가트리는 사람?

죄송하지만, 해커는 위의 부류에 속하지 않습니다.


1) 해커란.,

<위키백과>: 해커(영어: hacker, 문화어: 컴퓨터열중자, 컴퓨터침해자, 지능범죄자)는 해킹을 하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컴퓨터 전반, 특히 정보 보안에 능통한 전문가를 가리킨다.

해커라는 낱말 자체는 선악(善惡)의 개념을 담지 않은 가치중립적 의미를 가지고 있으나 '컴퓨터 지식을 이용하여 남의 정보 체계에 침입하거나 범죄를 저지르는 사람'이라는 부정적인 뜻으로 많이 쓰이고 있다. 일부 컴퓨터 전문가 공동체에서는 해커가 부정적인 의미로 쓰이는 것은 잘못이며, 컴퓨터 지식을 이용해 불법을 저지르는 사람을 크래커라고 불러야 한다고 주장한다. 


<위키백과 미러> 해킹을 하는 사람으로서 끈질기다는 의미가 있다고 한다. 사실 보통 일반인이 생각하는 해커는 해커중에서도 범죄를 일으키는 크래커이며, 해커는 좀 더 포괄적인 의미로 쓰인다. 어떻게 보면 양자 모두를 아우른다는 점에서 '컴퓨터 전문가' 쪽에 더 가깝다고 할수 있다. 참고로 최초의 해커들은 컴퓨터 관련 사람들이 아니라 MIT의 철도동호회였다고 한다


이처럼, 해커는 불법적인 일을 저지르는 사람이 아닌, 오히려 컴퓨터에 능통하며 관심이 많은 사람들을 지칭하는 단어입니다.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시는 해커의 의미는 실제 해커보다는 크래커에 가깝습니다. 악의적인 일들을 하고, 사용자들한테 나쁜 영향을 끼치는 사람들이죠.


2) 현대의 해커

현대의 해커들은 나쁜 인식이 박혀있습니다. 요즘에 일어나는 해킹사건들 때문일 수도 있고, '해커'의 단어가 주는 기분일지도 모릅니다. 그래서 요즘은 '크래커'로 인식을 바꾸기 보다는, 해커를 세 분류로 나눕니다.

    -블랙 해커

취약점을 찾아 공격하는, '크래커'입니다. 이 사람들은, 취약점을 찾아 제보하는것이 아니라, 재미로, 아니면 돈을 뜯어내려고 공격을 하죠. 크래킹은 다 블랙해커들이 한다고 보면 되겠네요.

   -그레이 해커

취약점을 찾지만, 그것을 회사에게 알림으로써 패치할 수 있게 만들고, 돈을 버는 하나의 '직업'입니다. 취약점을 찾아 솔루션을 개발한뒤 회사에게 신고하면 대가들 받는거죠. 악의적인 목적은 없습니다. '블랙해커'과 '화이트해커'를 합침으로써 취약점을 찾기는 하지만 악의적인 목적이 없다는것을 의미합니다.

  -화이트 해커

흔히 말하는 보안전문가분들이십니다. 블랙해커를 막는 역할을 하십니다. 보안에 신경을 쓰시는 분들이죠. 이분들 중에서도 취약점을 찾으시는 분들도 많지만 제보해 돈을 버는게 아니라 그것을 패치하는 역할을 하십니다. 


-하나 더하자면, 현대에 정보기술이 많은 연령층에 도달하면서, 생긴 분류도 있습니다. 바로 '스크립트 키디'라는 것이죠. 툴키드, 툴키디로도 많이 불리고 있으며, 많은 사람들의 나쁜 시선을 받습니다.

그 이유는, 스크립트 키디(Script kiddie)는 소스 조금 읽는다고 자랑하고 오만하고 다니며, 실제로 할 줄 아는것은 별로 없는 사람들을 칭하며, 툴키드, 툴키디(Tool kidie)는 요즘 생긴 명칭으로써 툴을 악의적인 목적으로 사용하며 해킹을 잘한다고 오만하고 다니고, 컴퓨터를 모르는 사람들에게 막 공격을 퍼붓는, 그런 사람들이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하지만, 지금 정보보안을 공부하고 있는 많은 학생들은 툴키디에서 깨달음을 얻고 그때부터 공부를 하기 시작한 사람들도 있으시다고 하니 그리 나쁜것은 아니겠지요.


※요즘은 '해커'보다도 '햇'으로 넘어가고 있는 추세입니다. 블랙햇, 그레이햇, 화이트햇으로 말이죠. 영어로는 맞지만, 한국에서 현재로썬 정확하게 나온 답이 없습니다. 오히려, 화이트 해커를 착한해커라고 불러야 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죠.

아무튼, 이 글로 인해 해커의 인식이 조금이라도 바뀌길 바랍니다 :)

'잡담 > 뻘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퍼'란 무엇인가?  (5) 2013.10.08
Phonebloks- A phone worth keeping  (0) 2013.09.16
크래커와 해커의 차이  (0) 2013.09.15
[윈7/윈8] cmd 'telnet' 명령어 활성화시키기  (3) 2013.09.12
블로그란 무엇인가  (0) 2013.08.19
걍 오늘 끄적여본 아이디어들..  (1) 2013.05.21
Posted by 에버토끼

안녕하세요. 이번엔 컴퓨터 팁으로 돌아온 에버토끼입니다.

윈 7과 윈 8에서는 telnet이 기본설정으로 활성화되어있지 않습니다.

오늘 이 강좌를 올리는 것은 후에 사용될 일이 있기 때문에 미리 쓰는거에요.

(참고로, 윈8스크린이지만 윈7과 동일합니다)

이걸로 hackerschool의 ftz도 접속할 수 있습니다.

많은 분들은 PuTTY를 사용하시는데요, 저는 그거 쓸줄을 모를뿐더러 다운로드하기도 힘들고 귀찮았기 때문에 그냥 cmd에서 활성화를 시켜버렸습니다. 오래 안걸리니 한번 해봐요.

그럼 시작해 볼까요ㅋㅋ


1. '제어판'으로 갑니다.(영어이지만 무시해주세요..한국어도 써드립니다) 그런 뒤에 저기 화살표가 가리키고 있는 '프로그램 제거'를 클릭!



2. 왼쪽 상단의 'Windows 기능 사용/사용 안함'을 클릭하세요.


3. 그런 후, 뜨는 팝업 창에서 조금 스크롤해 내려가면 '텔넷 클라이언트' 가 있을겁니다. 사진에서는 선택되어있지만(저는 사용하고 있으니까요), 여러분들은 그 체크박스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4. 이제 저장한뒤 cmd로 돌아가 telnet 커맨드를 쳐봅시다.


5. 짜쟌! 멀쩡히 잘 되네요.


ㅎㅎ여러분들도 해봐요!

저는 이걸로 hackerschool ftz를 풀고 있습니다.

접속하는 방법은 cmd에서 telnet ftz.hackerschool.org 를 입력하시면 접속이 됩니다ㅋㅋ

Posted by 에버토끼
출처: Vimeo.com

Blogs in Plain English from Jackie Janeteas on Vimeo.


영어로 되었지만 영어공부하는셈.. 

블로그가 개개인의 뉴스시스템이란걸 처음알았네요.

블로깅할때 도움이 될것 같군요. 이제보니 정말 블로그는 개인의 소유인 공간이면서도, 소통의 장이고, 뉴스를 나누는 곳이에요. :) 일기장같으면서도 열려있으니 쓰는 포스트도 관리해서 써야 하고요..


Posted by 에버토끼

수학문제집 풀고 있는데 집중이 안되서 아이디어나 몇개 더 끄적여봤다.

막상 사용하면서 느끼는건 많은데 막상 적으려고 하면 없어서 평소에 생각하던거를 끄적였다.


1) '해킹'방지 키보드/기술

지문확인 키보드를 만들어서 (F키나 그런 특정한 한 키에 지문이 인식이 되는거다. 키에 손가락을 대고 누르면 인식이 되는.. 뭐 그런거 말이다네이버같은 포탈사이트의 경우 DB 지문을 저장해 놓는거다. 그러면 로그인 타자치는 사람의 지문을 인식해서 계정의 주인인지 아닌지 알아낼 있는 것이다. 이건 아이피에도 관련없고, 지문이 틀리면 로그인을 못하니 해킹방지도 할 수 있는거다. 설마 굳이 해킹을 한다고 지문을 따거나 그런짓을 하진 않겠지..ㄷㄷ 만약에 그런다면, 하.. 먹고살기 바쁜 세상이구나..


2) '차' 머리끼임 방지(후덜덜;)

요즘은 차들이 안전제일로 뭔가 딱딱한게 걸리면 창문이 안닫히는걸로 알고 있다. 하지만 예전에 위기탈출넘버원에서도 나왔고 실제 있는 사례도 많은것이 바로 창문에 목이 끼는거다. 이걸 방지할 수 있는 방법이, 다른 버튼을 걍 하나 넣는거다! 어떤 특정한 차들은 운전자석에서 창문을 잠글 수 있다. 하지만 그게 아니라, 모든 좌석에 그 버튼을 놓는다면, 윈하는 사람이 창문을 연 후 그 버튼을 눌러 다른 사람이 창문을 닫기 못하게 해놓으면 안전할꺼 아닌가? 그 버튼을 누르면, 창문이 동작하지 않게 되는거다.


3) 핸드폰 '와이파이' 기능

학교에서 핸드폰이 와이파이나 데이터망을 찾아 연결해 수업에 가끔 울리는 경우를 방지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바로 특정한 장소에 가면 와이파이/데이터가 켜지거나 꺼지는 기능이다. GPS로 설정해놓아서 특정한 지역을 설정해놓아 그 지역으로 들어가면 와이파이를 키거나 끄는 기능인거다. 예를 들면, 학교를 설정해놓는다면 학교에 들어가자마자 폰은 데이터와 와이파이, 아니면 그 중 하나를 차단하는거다. 물론 사용자가 원하면 풀 수도 있고. 집에 도착하면 와이파이를 켜주는거다. 필자는 와이파이 키는걸 정말 귀찮아하기 때문에 이런 기능이 있으면 좋을 것 같다.


ㅋㅋ.. 오늘의 잡소리였다.

Posted by 에버토끼

나중에 실력이 되고, 기술이 된다면 만들어보고싶은 프로그램? 기술?이 있다.(솔직히 말하면, 있을지도.)

아, 참고로 필자는 저작권따위(음악을 들을때) 가볍게 무시하는 인간이다. (;;) 뭐 그래도 한번 해보고싶다.

참고로, 굵게 표시해놓은게 내가 하고 싶은것.

 

사람들은 노래의 mp3파일을 올린다. mp3파일을 얻는 방법은 대략 필자가 생각하는것으로는 2가지 방법이 있다.

1) 어떻게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오디오형식의 CD에서 노래를 빼오는 프로그램이나 방법이 있는듯하다.. (아니, 찾아보니 있다.) 착한 사람들은 그걸 인터넷에 공유한다. 그러면 그 노래의 저작권따위는 그때부터 없어지고, 노래를 만든 사람들에게 많은 손해가 생기는 순간이다.

2) 걍 구식으로 스피커를 크게 틀은 후 노래를 틀어 그대로 녹음하는 방식이다. 요즘엔 잘 안쓰이는듯하지만, ㅍ..필자는 아직도 그 방법을 쓰고있다고는 말 못함.. 이 경우 음질은 구려지는듯 하지만 그래도 꽤나 들을만 하다.

그러니까 이렇게 두가지가 있는 것이다.

 

이 생각이 떠오른 것도 오늘 두번째 방식으로 저장해둔 mp3파일을 듣다가 떠오른 생각이다.ㅋㅋ(ㅋ큐ㅠㅠ) 그리고 이 방법은, 다른 기술들도 꽤 많이 필요할것 같다.

 

우선, 오디오CD가 있다. 거기에는 노래뿐만 아니라 다른 프로그램이 하나 내장되어 있다. (숨겨저있다는게 더 맞다) 그 프로그램은 다른 mp3추출 프로그램이나 어떤 방식으로든 mp3를 추출하려고 하면, 그것을 바로 잡아내어 추출해가는 mp3위에 잡음을 씌운다. 그럼 추출한 mp3는 들을 수 없는 잡음덩어리가 되는것이다.(프로그램 계획?) 아, 그럼 두번쨰 방법같이 크게 틀어 녹음하면 되지 않느냐? 여기서부터 기술(technology)가 끼어드는 것이다. 녹음하는것은 잡아낼 수 없으니, 노래에 '컴퓨터에만' 녹음되는 잡음을 심어놓는 것이다. 우리의 귀로는 들을 수 없는 잡음이 많은데, 대충 그런걸 넣어서 녹음한 후 틀어보면, 컴이 노래와 같이 녹음한 그 잡음이 수면위로 떠올라서 때문에 노래를 못듣게 되는것이다. (정말 걍 황당한 내용이다. 기술이 되도 이런건 가능할려나 모르겠다. 아! 사람에게 들리지 않는 고주파를 낮춰서 나타나게.. 뭐 그럴 수 없나;) 암튼 '잡음' 으로 노래를 못듣게 하는것이다. 문제는 이렇게 하면 잡음을 걷어내는 방법도 나올 듯 하지만, 걷을 수 없을 정도로 강하게! 하는것이다(내가 무슨소리를 지껄이고 있는지 모르겠다..) 

 

암튼 대충 느낀거였다. 말이 되는지, 이게 현실성이 있는건지도 모르겠지만. 걍 적어놓음ㅎ

Posted by 에버토끼

안녕하세요.블로그에 꽤나 오랜만에 들어오는듯 하네요! ㅋㅋ..

곧 Samsung Smart PC인 ATIV Pro의 후기도 올라올 예정이니 채널고정!(?)

오늘은 제가 활동하는 카페인 FirstClass를 소개시켜드릴려고 합니다.

<위의 배너를 클릭하시면 카페로 이동됩니다. 또한, 저 배너의 모든 저작권은 카페에 있습니다>

저희 카페의 목적은 이것입니다.

-자유로운 정보공유, 그리고 스텝들이 회원을 도와주는 커뮤니티

게다가, 카페 주제가 민감한 해킹에 대한 카페이기 때문에, 저희는

-악용의 소지가 있는 정보는 모든 기술을 보여주지 않거나 회원분들께 당부합니다.

-불법적인 툴을 공유한다면 바로 삭제, 신고합니다

-하지만 정보보안에 대한 정보는 많이 공유합니다.

저희 카페는 크래킹이 아닌, 해킹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곳입니다.

그러므로 오해하지 마시고 한번 들렀다 가시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에버토끼

컴퓨터 앞에서 워게임을 삽질하고 있을때나, 프로그램의 버그와 씨름하고 있을때나

뭐가 잘 안풀리면 저는 뭘 자꾸 찾아와서 먹습니다.(이유는 몰라요;; 스트레스때문에 그런듯?)

뭐 그렇다고 웹서핑할때도 안먹는단건 아니고요;;

우선 제가 추천하는건 (대부분 전자렌지가 필요합니다)

1) 전자렌지에 돌린초코파이

->초코파이를 전자렌지에서 1분 30초~2분동안 돌립니다. 마시멜로우가 터져나오면  팽창해서 튀어나오면 흐아아..  나오면 그때 전자렌지에서 빼서 드시면 됩니다. 다른 방법은 얼려서 먹는거지만, 이아프더라고요 ㅇㅂㅇ

2) 걍 전자렌지 팝콘

->모두들 아시죠? 전자렌지 돌려서 먹는 팝콘! 2~3분 돌려서 꺼내가지구(화상주의!) 큰 접시에 털어넣는겁니다! 그러고 걍 컴퓨터앞에 놓은다음 하나하나 집어먹으면 되요.. 영화관같이(?)

3) 전자렌지에 돌린 비엔나소세지

->비엔나 소세지를 전자렌지에 20~40초 돌리면 돌리는 도중에 팍 터진답니다. 그때 꺼내서 드시면 되요!

..라고 하면 안전상의 이유로 안됩니다. 칼집내서(버터칼같은걸로요 앞뒤에 내주시면 되요. 앞에만 내면 휘어요;;) 전자렌지에 돌리면 되요. 칼집 잘만 내면 안터진답니다! 그 후에 케찹이나 그런걸 뿌려 먹으면 되요! 진짜 맛있음! 걍 냉장고에서 꺼내서 생으로 드신다는 분들도 있는데 화학약품때문에(예를들면.. 방부제!) 추천하지는 않습니다..

4) 초콜릿 등.. 과자 뭐 그런 잡다 간식

->맛있어요..ㅋㅋ 가장 간편한 방법입니다..


더 생각나면 이어서 적겠습니다ㅋㅋ

Posted by 에버토끼

호스트 파일을 변조해 유저가 피싱사이트로 접속하게 유도하는 파밍(Pharming)이 유행이라고 합니다.  만약에 접속하신 은행/기업 사이트가 개인정보를 요구한다면 의심해보시고 호스트파일을 체크하시거나 기업이나 은행에 확인한후 그에 맞는 조치를 취하시기 바랍니다.
파밍만 유행인것이 아니라 피싱사례도 꾸준히 발생하고 있는데요, 이에 대한 정보는 제 사이트인 phishinginfo.weebly.com에서 영문으로 확인하시거나 추후에 제가 한국어로 여기에 업로드하겠습니다.

Posted by 에버토끼

안녕하세요, 에버토끼입니다.

오늘은 넷상에서 정말 재밌는 짤방사이트를 하나 찾았습니다.

http://hahathisissofunnygags.weebly.com/ 입니다.

(하이퍼링크도 해놓았습니다)

영문사이트입니다.


더보기


Posted by 에버토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