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ko


다이어리를 쓰기 시작했더니 시간관리가 되기 시작했고

시간관리가 되니 공부를 할 시간과 취미도 병행할 시간이 생겼다


일을 얻으니 식비에 조금 더 쏟을 수 있게 되었고

식비를 조금 더 많이 썼더니 행복하구만

식비뿐만아니라 취미생활에도 돈을 쓸 수 있어서 행복하다

'잡담 > 뻘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111 Today's rant  (0) 2017.11.12
20171110 오늘의 뻘글  (0) 2017.11.11
20171105 오늘의 뻘글  (0) 2017.11.06
20171030 오늘의 뻘글  (0) 2017.10.31
Do not  (0) 2017.10.30
GitHub first timer  (0) 2017.10.28
Posted by 에버토끼

월요일


월요일이 제일 우울하다


월요일이 제일 바쁜데, 화요일도 만만찮게 바빠서 월요일에 할 일도 끝내야 하고 화요일에 해야 할 일도 끝내야 한다

아침 10시쯤 일어나서 두시간 예습을 하면 심리학 수업이 12시부터 1시까지고, 점심같은것을 대충 먹으면 2시다. 2시부터 3시까지는 수학. 


수학수업이 끝난 후 도서관에 가서 공부를 하거나 기숙사에서 쉬거나 하고 있으면 곧 5시 45분이 되고 나는 15분을 걸어 다음 수업에 가야 한다. 컴퓨터 연구 수업인데 (말만 이렇고 그냥 코딩) 이 수업은 6시부터 9시까지이고 9시에 수업이 끝나면 저녁을 먹을 곳을 찾아야 한다. 기숙사 학식을 먹을 수 있으면 좋으련만 이 식당은 9시에 문을 닫는다. 그래서 컴퓨터실에서 돌아오면 9시 15분인데 식당이 열려 있을 리가. 자꾸 까먹어서 식당에 들르지만 닫혀있는걸 보면 우울해진다. 저녁도 맘대로 못먹다니. 


그럼 9시 15분쯤에 무언가 대충 간식거리를 또 사서 도서관이나 근처 타 기숙사에 가 화요일까지인 컴공 과제를 한다. 네시간 정도 걸리고 나면 새벽 한시다. 과제를 제출하고 혹여 다음날 다른 과목 과제도 있으면 그것까지 끝내야 한다. 


월요일은 이루어 끔찍한 요일이 아닐 수 없다.

'잡담 > 뻘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110 오늘의 뻘글  (0) 2017.11.11
20171105 오늘의 뻘글  (0) 2017.11.06
20171030 오늘의 뻘글  (0) 2017.10.31
Do not  (0) 2017.10.30
GitHub first timer  (0) 2017.10.28
20171013  (0) 2017.10.14
Posted by 에버토끼

Do not

잡담/뻘글 2017.10.30 17:52

Do not


dwell on the past, life is short enough to put all in the present and future


dwell on sadness, life is short enough to be happy all the time

'잡담 > 뻘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105 오늘의 뻘글  (0) 2017.11.06
20171030 오늘의 뻘글  (0) 2017.10.31
Do not  (0) 2017.10.30
GitHub first timer  (0) 2017.10.28
20171013  (0) 2017.10.14
Why I rant  (0) 2017.09.08
Posted by 에버토끼